Ground

검색 버튼 메뉴 버튼

검색

검색 닫기
  • HOME
  • G매거진
문화

'오징어 게임', 넷플릭스 전 세계 가입자 절반가량이 봤다

기사 정보
작성자 : 홍승완
작성일 : 2021-10-13 10:34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사진=넷플릭스 제공]


지난달 넷플릭스에서 첫선을 보인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한 달도 안 돼 전 세계 1억 이상의 가구에서 시청된 것으로 집계됐다. 넷플릭스 가입자 수는 전 세계 2억 명 이상으로, 이 중 절반가량이 '오징어 게임'을 시청한 셈이다.

넷플릭스는 13일 전 세계 1억1100만 구독 가구가 '오징어 게임'을 시청했다고 밝혔다. 이날 넷플릭스에 따르면, '오징어 게임'은 지난달 17일 첫선을 보인 뒤 총 94개국에서 '오늘의 톱(TOP) 10' 1위에 올랐다. 또 미국에서는 넷플릭스가 공개한 비영어권 시리즈 중 최초로 21일 연속 '오늘의 톱 10' 1위를 기록하는 등 연일 신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김민영 넷플릭스 아시아 태평양 콘텐츠(인도 제외) 총괄 VP(Vice President)는 "넷플릭스가 한국에 투자하기 시작한 2015년 당시 넷플릭스의 목표는 세계적인 수준의 한국 콘텐츠를 선보이는 것이었다. 우리가 상상만 했던 꿈같은 일을 '오징어 게임'이 현실로 만들어줬다"고 전했다.

오징어 게임이 전 세계적인 신드롬으로 번지자 한국 창작자들과 창작 생태계에 대한 외신의 호평도 나온다. 미국 연예 매체 버라이어티는 '오징어 게임' 주인공 성기훈(이정재 분)을 언급하며 "보편적이면서도 한국적"이라고 평가했다. 또 블룸버그는 전문가를 인용해 "한국 창작자들은 미국의 할리우드와 경쟁할 수 있는 드라마와 영화를 제작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사채에 허덕이는 이들이 456억원의 상금을 두고 펼치는 생존게임을 그린 작품이다.


<저작권자© 아주경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금지>

목록

이 카테고리 다른 글

글 등록 시 입력한
이메일과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닫기
닫기 '오징어 게임', 넷플릭스 전 세계 가입자 절반가량이 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