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닫기
연예

개그맨 임준혁, 심근경색으로 세상 떠나…향년 42세

기사 정보
작성자 : 홍승완 기자
작성일 : 2022-05-28 09:40

개그맨 임준혁 [사진=연합뉴스]

개그맨 임준혁이 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42세.

28일 유족에 따르면 임준혁은 전날 밤늦게 자택에서 심근경색으로 사망했다. 고인이 평소 앓고 있던 지병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임준혁은 2003년 MBC 14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으며, 같은 해 '코미디 하우스'로 대중에 이름을 알렸다. 이어 SBS '웃찾사' 시즌1과 시즌2에도 출연했으며 개그맨 강성범과 함께 진행한 코너 'LTE 뉴스'에서는 앵커로 활약했다.

또 MBC '웃으면 복이와요', KBS '개그콘서트' 등 공개 코미디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며, '플라이어', '온에어 초콜릿' 등 뮤지컬 무대에도 섰다.

최근에는 음악 예능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5에 출연해 JK김동욱, 김건모, 임창정 등 유명인들의 성대모사를 선보였다.

지난 20일엔 가수 겸 배우 일민, 오정태 등과 프로젝트팀으로 음원 '사랑의 뺏지'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었다.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8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30일 오전 8시다.


<저작권자© 아주경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금지>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