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닫기
방송

은혁, 코로나19 확진에 유재석·하하도 PCR 검사

기사 정보
작성자 : 최송희 기자
작성일 : 2022-01-21 08:10

왼쪽부터 은혁, 유재석, 하하[사진=유대길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은혁의 코로나19 확진으로 또다시 방송가가 발칵 뒤집혔다.

1월 20일 은혁 소속사 레이블SJ 측은 "은혁은 이날 오전 선제적으로 받은 코로나 19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 의심 소견이 나와 병원을 방문해 PCR 검사를 추가 진행하였고, 금일 저녁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알렸다.

소속사에 따르면 은혁은 지난 12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다. 현재 가벼운 증상만 있으며, 예정된 일정은 모두 중단하였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와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은혁은 지난 1월 17일 진행된 SBS '런닝맨' 호랑이띠 스타 특집 녹화에 참여했던바. 이에 '런닝맨' 구성원들과 제작진들도 코로나19 검사를 하게 됐다. 특히 '런닝맨'과 MBC '놀면 뭐하니?'에 함께 출연 중인 유재석, 하하는 즉각 가까운 선별 진료소를 찾아 PCR 검사를 하러 간 것으로 알려졌다.

MBC '놀면 뭐하니 측은 "'설 특집' 촬영 중이었으나 출연자 또한 확진자와 접촉 이력이 있어 바로 PCR 검사를 받았다. 출연자, 제작진 전원 자가 진단 장비로 음성 여부 확인한 뒤 진행했고 모두 백신 접종을 완료한 상태다. 추후 당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행동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유재석은 지난달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완치된 바 있다. 당시 유재석은 재택 치료를 마치고 12월 21일부로 격리 해제되었다.


<저작권자© 아주경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금지>

페이지 상단으로